증상과 어떻게? 손목터널증후군

 

손목터널증후군?손의 피부 아래의 힘줄이나 신경이 지나가는 곳을 위에서 덮어주는 막이 있습니다. 여기를 횡손목인대(수평손목인대, 횡수근인대)라고 합니다. 이 손목인대와 주변조직으로 둘러싸인 터널과 공간을 수근굴 또는 수근관이라고 합니다.

부위의 압력이 증가하면 그곳을 지나는 정중 신경이 압박되어 염증이 생기거나 부근의 근육과 인대가 붓는 것을 손목 터널 증후군이라고 합니다.보통 엄지손가락 이외의 엄지와 둘째, 셋째, 넷째 손가락이 저려서 붓거나 감각이 떨어지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손바닥이나 손가락, 손목까지 저리고 아프거나, 심하면 손이 타는 듯한 통증을 느끼거나, 엄지손가락이 불편해서 아파서 자다가 깨는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물건을 집다가 손에서 떨어뜨리기도 해요.

손목 터널 증후군 의심 증상 ① 엄지와 2, 3, 4 손가락의 일부가 저립니다.두 번째 손가락에는 저림이 없습니다.③ 주로 야간에 증상이 심하게 나타납니다.④손가락이 달아오른 느낌이 듭니다.⑤ 물건을 들다가 떨어 뜨립니다.⑥ 아침에 일어났을 때 손이 굳거나 경련이 일어납니다.⑦ 팔을 들었을 때 손목에서 통증이 발생합니다.⑧ 팔, 어깨, 목까지 통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왜? 누가? 직업적으로 손을 많이 사용하는 사람에게 발생빈도가 높기 때문이죠.컴퓨터 키보드를 많이 쓰거나 포장하는 일을 반복해서 손목을 구부리거나 펴는 일을 하는 사람, 미용사, 피부 관리사 등.

글쎄.

여성을키우거나가사노동을많이하는주부,중년이후여성,비만인사람,노인,당뇨병환자,류마티스관절염,갑상선기능이상이있는사람에게도많이발생한다고합니다. 임신 중에도 일시적으로 나타나기도 하고요.

최근에는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를 자주 사용하는 직장인들에게도 발생률이 높아졌다고 합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손목과 손가락의 균형이 맞지 않아 손목을 낮은 자세로 작업하게 되면 이런 증상이 나타나기 쉽고 잘못된 자세에서 큰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정확한 원인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합니다.

근무하는 분도 이런 증상으로 키보드를 두드릴 때마다 시큰거리고 저리고 불편해 하는 것을 보았습니다. 처음엔 혈액순환이 안 돼서 그런가라는 생각을 하며 참았어요.

처음에는 아파도 좀 쉬면 그런대로 참을 수 있을 정도로 일을 하고 돌아오면 다시 통증이 손바닥에서 손목까지 저려온다고 합니다. 나중에 쉬어도 계속 저려서 결국은 병원에 갔어요.

그러면 어떻게?병원은 신경과, 정형외과로 가면 되는데 기본적으로 신경 타진 검사, 수근 굴곡 검사, 정중 신경 압박 검사를 합니다. 더 정확한 손상 부위를 조사하려고 방사선 검사나 근전도 및 신경 전도 검사를 하기도 합니다.

손목 터널 증후군이 확실하다면 상태를 보고 손목 보호대로 고정하여 움직임을 최소화합시다. 그리고 소염제나 수근관 내에 스테로이드를 주사함으로써 일시적으로 증상을 완화하게 됩니다만. 증상이 가볍고 위축이 없으면 이 정도로 회복이 되는데.

속이 쓰리고 3개월 이상 지속되거나, 점진적으로 엄지와 다른 손가락이 무감각하고 근육 위축이 있는 경우에는 횡수근 인대를 잘라 수근관을 넓히는 수술을 합니다. 비교적 쉽다고 합니다 (수술시간 10분정도 당일 입퇴원 가능)

초기증상이심소한편이라병원에갈시기를놓치면신경조직이상하고만성화되거나근육위축이진행되어장애가발생하면손으로무엇을잡을수도없을수있기때문에의심이들면병원에갈필요가있다고합니다.

예방은요? 손목이 아프면 잘못된 습관이 없는지 생각해 봐야 합니다. 손목에 무리가 가는 자세로 반복해서 손목을 구부려서 펴는 작업을 하게 되면 발생빈도가 높다고 합니다.

할 수 있는 손가락과 손목이 평형을 유지하는 게 좋대요 어쩔 수 없이 반복되는 일을 해야 하는 상황에서도 손목 보호대를 착용하거나 손목 부위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을 찾아봐야겠어요.

오늘은 손목 터널 증상과 어떻게 할 수 있는지에 대해 조사했습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호수 옆의 길이었어요.